티스토리 툴바


죄송합니다.

dotori 2014/01/06 19:26

햇수로는 3년, 기간으로는 1년 조금 넘은 것 같네요.


제 입장에서는 블로그 운영하는 것이 감당할 수 있는 수준이 아닌 걸 알면서도

숨쉴 수 있는 제 공간이 필요해서 시작했고 나름대로 열심히 해왔습니다.


블로그를 아예 닫을 수는 없지만

이제는 정말 이것도 사치인 것 같아 더 이상의 포스팅은 없을 것 같습니다.   


'도토리'를 잠시 내려놓고 원하던 걸 제대로 이루고 나면 다시 돌아오겠습니다.


2014년 열심히 운영해보겠다는 약속을 못 지키게 되어 죄송합니다.


찾아와 주시고 힘 주셨던 팬분들 감사합니다.


- 이웃집도토리

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

'dotori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죄송합니다.  (1) 2014/01/06
연말결산 뭐 그런 거...??  (0) 2013/12/18
나쁜 사람 아니야  (0) 2013/12/13
후기) 131211 뮤지컬 <친구> 부산공연 & 창민 퇴근길  (2) 2013/12/12
후기) 131207, 131208 2AM 콘서트_NOCTURNE (+추가)  (8) 2013/12/09
힘 빠져....  (1) 2013/12/05
  • s 2014/01/07 17:21 ADDR 수정/삭제 답글

    관리자의 승인을 기다리고 있는 댓글입니다